홈으로 < 부산지부 < 자유게시판
안녕하십니까? 선배님들!
작 성 자 원훈희 작 성 일 2012-10-30

어느덧 2012년도 몇달 안남았네요.

 

저는 인천해사고등학교 항해과 24기 원훈희 라고 합니다.

 

지금은 부산에 성경상선 이라는 관리선사에서 해무감독으로 근무중에 있습니다.

 

병역특례 3년을 승선 마치고 2011년 5월에 부산에 내려와 본 회사에 입사하게 되어

 

벌써 1년 반정도가 흘렀습니다.

 

그동안 배탈때보다 급여가 작다는 이유와 혼자 아무도 없는 부산에 내려와 사는 이유..

 

뭐 어리기만 한 이유로 하루하루 바쁘게 살다보니 1년반이라는 시간이 흘러버렸습니다.

 

선배님들 그리고 후배님들 잘 지네시는 지요?

 

선배님들 혹은 후배님들 아니면 동기들! 부산에 계시면 가끔 얼굴이나 뵙고

 

같은 취미 생활 했으면 합니다^^

 

반갑습니다!

   

김형순(3) (2013-02-01)
 
반갑습니다.양산시 웅상지역에서 살고 있습니다.
 
조영명(6) (2013-02-28)
 
혹시 부산지부는 아시는지요?
4기 반한식선배님과 .6기노청원이를 주축으로 모임이 형성되어있습니다
노청원(010-9333-9770)입니다...
 
원훈희 (2013-03-04)
 
부산지부는 모르고 있습니다!
부산 월미도라고 말씀하시던데.. 인터넷에 찾아봐도 나오질 않아 못찾고 있었습니다.
 
관리자 (2013-03-06)
 
부산지부 홈페이지 따로 없어요... 동문 홈피에서 함게 얘기하면 됩니다.
 
 
이름   비밀번호
 
 
     
1/1page 전체 9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
9 인사가 많이 늦었습니다.  권용일 16-06-30 176
8 해무감독 구인합니다..  원훈희 14-12-24 296
7 부산지부는 다 밴드로 이사갔나요?  부산갈매기 13-05-28 354
안녕하십니까? 선배님들![4]  원훈희 12-10-30 466
5 김신재의 아들 돌찬치가 있습니다.(6월9일 목요일)  관리자 11-05-30 443
4 2011년도 인천해사고 총동문회 체육대회[3]  노청원(6) 11-05-23 622
3 한주의 시작..  박현범(21) 11-03-14 277
2 팝업창에 부산지부....  관리자 11-02-14 298
1 2011년 부산에도 많은 눈이 네리네요[1]  노청원(6) 11-02-14 420
 1 
 
맨위로